본문 바로가기

동남아 일주/미얀마 (Myanmar)

미얀마::시뽀 [ 샨 팰리스 Shan Palace ]

by YOLOYONY 2020. 4. 1.
반응형
샨 팰리스 (Shan Palace)


미얀마 시뽀 트레킹을 하면서 리틀 바간을 들리고 시뽀 맛집 미세스 팝콘 가든에서 배를 채운 후 샨 팰리스로 이동했다. 지난 포스팅이 궁금하다면 아래 포스팅을 참고 바람. 

 

미얀마::시뽀 [ 리틀 바간 Little Bagan ]

리틀 바간(Little Bagan) 리틀 바간은 미얀마 시뽀 지역을 돌아다니며 걷다가 발견한 곳이다. 바간 지역을 이미 다녀왔던 곳이라서 무슨 느낌인지 알 수 있었다. 미얀마 바간을 모른다면 아래 포스팅 참고 바람...

yoloyony.tistory.com

 

샨 팰리스로 가는 길에 시멘트 벽돌 만드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시멘트 벽돌 만든다고 들었는데 이렇게 보게 될 줄은 몰랐다. 미얀마 사람들은 더운 날씨에 힘든 노동에도 활짝 웃는 모습에 나까지 힘이 났다.

구글맵을 보고 박물관으로 표시되어있어서 나라에서 운영하는 줄 알았다. 시간 맞춰가면 당연히 입장할 수 있을 거라 생각했는데 대문에 Closed for today라고 적혀있었고 문이 닫혀있어 들어갈 수 없었다. 시간 맞춰갔지만 문이 닫혀있어서 다른 여행객들과 아쉬운 마음에 기다리고 있었다. 사람들이 점점 더 많아졌는데 중국인 관광객들이 단체로 몰려왔다. 중국인들은 앞서 왔던 사람들을 새치기하며 시끄럽게 떠들었다. 샨 팰리스를 관리하는 사람이 대문 쪽으로 오더니 오늘은 닫혔다며 돌아가라고 했다.

샨 팰리스 (Shan Palace)

중국인 단체 관광객들이 돌아가자 문을 열어주었다. 관리자는 이 곳이 개인 저택임을 알려주었고, 소란을 피우면 안된다며 단체 관광객들을 수용할 수 없다고 하였다. 웃으면서 소음으로 스트레스를 받는다고 호소하면서 반갑게 맞이해주어 몇몇의 외국인 여행객들과 함께 샨 궁전으로 들어갈 수 있었다.

샨 궁전, 샨 팰리스 (Shan Palace)

샨 궁전, 샨 팰리스 (Shan Palace)


입장료 Donation
샨 팰리스(Shan Palace)는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입장할 수 있으며, 나라에서 운영하는 게 아니라 지금은 샨 주의 마지막 왕자 후손들의 개인 저택으로 방문객들을 맞이하고 있다. 입장료는 따로 없지만 기부 형식으로 주고 싶은 대로 모금함에 기부할 수 있다. 문이 활짝 열려있어 들어가 보니 미얀마 국기가 거실에 걸려있었고, 서적과 옛날 사진들이 전시되어 있었다.

미얀마 시뽀(Hsipaw) 마을을 다스리던 샨 주의 마지막 왕자 사오짜셍과 오스트리아 출신인 잉게 (Inge Sargent) 공주가 1962년까지 살았던 곳이다. 안경 낀 한 여성분이 사오짜셍의 조카며느리임을 소개하며 샨 팰리스에 대해 자세히 설명해주었다. 궁금한 게 있어 물어보면 바로 답해주었고, 능통한 영어 실력에 감탄했다. 한국인이라고 하니 반가워하며 샨 팰리스 기사가 실려진 한국 신문을 보여주었다.

 

Twilight over Burma (My Life as a Shan Princess) 공주의 회고록

왕자 사오짜셍과 잉게 공주의 러브 스토리를 들려주었다. 사오짜셍은 미국 유학 중 잉게 사전트를 만나 결혼 후 미얀마로 같이 돌아오게 되었고, 양곤항에서 샨의 백성들이 환영하는 피켓에 사오짜셍의 이름을 보고 샨 주의 왕자임을 몰랐던 공주는 놀라게 된다. 둘은 왕국의 번영을 위해 열심히 일했고, 부유하고 힘 있는 왕국이 되었다. 1962년 군사쿠데타로 샨 주의 사오파들을 모두 체포했고, 공주는 오스트리아의 시민권이 있어 왕자의 뜻대로 두 딸과 함께 고국으로 돌아갈 수 있었다. 공주의 회고록에는 왕자 사오짜셍은 군사쿠데타로 살해되었다고 적혀있다.

예전에는 정부에서 금서로 정해 책을 볼 수 없었지만 현재는 공주가 쓴 책을 볼 수 있다고 했다. 조카 며느리의 친절한 설명으로 미얀마 역사에 대해 좀 더 아는 계기가 되었다. 현재 사오짜셍의 조카 부부가 샨 팰리스에 살고 있다. 다음 여행객들도 샨 팰리스가 개인 저택임을 명심하며 프라이버시를 존중했으면 한다. 같이 설명을 들었던 외국인 친구들과 여운이 남아 이야기를 나눴다. 독일인 카이, 미국 캘리포니아 출신 저스틴과 맥주 한잔하고, 다음날 아침 시뽀역에서 기차를 타야하기 때문에  일찍 숙소로 돌아갔다. 

미얀마 시뽀 여행기를 마무리하며 다음 포스팅은 세상에서 가장 높은 곡테익 열차에 대해 다룰 것이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구글 플러스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댓글33

  • physiolee 2020.04.01 16:46 신고

    오늘도 잘보고 갑니다!ㅎㅎ
    제 블로그에 오늘자 한눈축구
    포스팅 구경하러 오세용^^
    매일매일 업데이트 합니다!
    그럼 오늘도 즐거운 하루되세용:)

  • Briley JIN 2020.04.01 16:50 신고

    와우 낯선 곳인데 포스팅만 봐도 좋네요

  • lillliiilili11 2020.04.01 18:18 신고

    미얀마는 아버지 출장얘기로만 몇번 들었던 적이 있는데요,
    굉장히 낯설면서도 한번쯤 꼭 가보고 싶은 곳이네요!
    중국이나 동남아 쪽과는 또 다른 느낌일까요?

    • YOLOYONY 2020.04.01 19:51 신고

      mermunjari님 안녕하세요!
      미얀마는 나라 자체가 개방한지 얼마되지않아 미지의 나라에요! 저는 작년에 동남아 일주하면서 미얀마를 가게 되었는데요. 미얀마 매력에 빠져 한달정도 머물렀어요! 특히 미얀마 사람들의 친절함에 녹게 돼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20.04.01 18:23

    와~ 샨펠리스 궁전? 저기 디자인 엄청 신기합니다 ㅋ

    • YOLOYONY 2020.04.01 20:43 신고

      빅토리No1님 안녕하세요!
      궁전보다는 오래된 저택 느낌이죠ㅎ.ㅎ
      원래 궁전은 불타서 사라지고, 샨 주의 마지막 왕자와 공주가 살던 곳이에요!
      재밌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20.04.01 20:44

      아하아하! 저택! 눈으로 호강하고가네요 ㅋㅋㅋ 자주소통하면서 지내요 ^^

    • YOLOYONY 2020.04.01 21:09 신고

      포스팅에 없던 내용인데 알려드렸어요:)
      넹! 자주 소통해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20.04.01 21:14

      특별하니깐^---------^ 감사합니다 ㅋㅋ

  • newcosto 2020.04.01 18:31 신고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ㅎㅎ 구독 하고 갈게요 ~! 한번 구경 오세요^^

  • 와 한국신문까지.. 대단한 디테일이네요 ㅎㅎ

    • YOLOYONY 2020.04.01 20:52 신고

      지구별님 안녕하세요!
      한국인이라고하면 되게 반가워하세요!
      자주 놀러와주셔서 감사합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20.04.01 19:43

    잘보고 갑니다.~

  • 인초기 2020.04.01 21:14 신고

    집이 스토리도 있고 이쁜데 이야기는 조금은 슬프네요. 그래도 들어가셔서 다행입니다!

    • YOLOYONY 2020.04.01 21:42 신고

      인초기님 안녕하세요! 슬픈 러브 스토리에요ㅠ.ㅠ
      공주가 쓴 회고록이 퍼지면서 수익금으로 미얀마 난민들을 위해 기부하면서 도왔고, 잉게 사전트 공주는 유엔인권상을 받기도 했어요:)

  • 가족바라기 2020.04.01 21:58 신고

    스토리까지 포스팅 잘보고갑니다

  • 펠롱 2020.04.01 23:00 신고

    요닝님의 여행글을 보면 일기 쓰는것 같아 좋고
    마냥 글하나하나 내려가면서 읽게 되네요..
    재밌습니다ㅎㅎ
    앞으로 많이 많이 올려줘요😁

    • YOLOYONY 2020.04.01 23:07 신고

      펠롱님 안녕하세요!
      말 진짜 예쁘게 하시네요!
      기분 좋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덕분에 힘이 나요!!!!
      오늘도 행복하세요:)

  • 모란들꽃 2020.04.01 23:13 신고

    안녕하세요 ^^
    좋은 포스팅 잘보고갑니다
    편한밤되세요 ♡

  • 리뷰버미 2020.04.01 23:28 신고

    저한테 해외여행은 제약이 너무많아서 ㅠㅠ 이렇게 눈으로라도 즐기고 갑니다 ㅎㅎ 구독하구 갈게요 자주 소통했으면 좋겟어요

    • YOLOYONY 2020.04.02 01:23 신고

      리뷰버미님 안녕하세요!
      놀러와주셔서 감사합니다!
      세계일주가 꿈이지만 당분간
      집콕하면서 지난 여행기를 적고 있어요!
      자주 소통해요! 우리:)

  • 허당제임스 2020.04.02 09:44 신고

    진정 참여행 하셨네요~ 스토리가 있는 여행 멋져요

  • 미얀마. 뭔가 굉장히 낯설었는데 최근에 '딱 하루만 평범했으면'이라는 여행작가 태현준님의 책을 읽으면서 '한번 가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ㅎㅎ

    요니님은 짧게도 아니고 긴 시간씩 다양한 곳을 경험해보시니 대화나눠 보면 얼마나 많은 스토리가 있으실지 참 궁금하네요.

    보면서 참 많이 부러워하고 있습니다~^^

    • YOLOYONY 2020.04.05 02:50 신고

      책린이님 안녕하세요!
      저도 알려주신 책 읽어보고 싶어요!
      찾아볼게요ㅎ.ㅎ여행하면서 즐거웠던 사건, 사고가 많았던 것 같아요!
      그래도 어딜가나 많은 사람들이 도와줘서 즐겁게 헤쳐나갈수 있었어요!!!
      아빠가 사람 너무 믿지마라고 했는데 미얀마는 좋은 사람들밖에 없어서 오히려 사람들 덕분에 힐링했던 곳이에요! 항상 예쁘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Deborah 2020.04.04 19:51 신고

    아주 생소한 곳인데.
    미얀마 가보지 못한 곳이랍니다.
    이곳이 불교 문화가 발달 된 곳이죠?

    • YOLOYONY 2020.04.05 02:57 신고

      Deborah님 안녕하세요!
      맞아요! 그래서 어딜가나 코닿으면 사원이 있어요ㅎ.ㅎ 저는 불교가 아닌데도 불구하고 열심히 사원투어했어요! 불심이어서 그런진 몰라도 미얀마 사람들의 마음 하나는 정말 친절왕이에요!!!! 오늘도 놀러와주셔서 감사합니다! 행복하세요:)